• 최종편집 2024-07-25(목)
 

시장상1.jpg

▲ 인천시장상을 받은 전옥자 이임 총재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강인선서2.jpg

                                  이강인 취임총재가 박종안 한국지역 총재 앞에서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매일뉴스=인천] 조종현 기자 = 제4차 한국 인천지구대회 2024-2025 총재 이. 취임식이 인천 YMCA 강당에서 'YMCA와 함께하는 지역사회봉사'라는 주제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오후 2시 30분부터 열린 이날 행사는 만남의 장을 시장으로 제1부 열림의 장, 제2부 배움의 장, 3부 2024-2025 총재 이. 취임식, 제4부 만찬을 끝으로 행사가 종료되었다.

 

제1부에서는 기도와 찬송에 이은 대회장인 전옥자 총재의 개회선언을 시작으로 부평 클럽 이종빈 회장의 국제와이즈멘 클럽의 목적과 강령 낭독, 이강인 취임 총재의 내.외빈소개, 전옥자 총재의 시상 및 대회사로 마무리되었다.

 

앞사진3.jpg

  ▲ 한일욱 23/24 한국지역총재가 와이즈멘 클럽의 목적에 대한 철학이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꽃다발사진4.jpg

 

제2부에서는 한일욱 23/24한국지역 총재의 '와이즈멘 클럽의 목적에 대한 철학'이라는 주제로 강연이 있었고 문학클럽 류병열회장의 IBC 봉사부, 남동 클럽 문병인 회장의 지도력 훈련 봉사부, 윤나원 정서진 클럽 회장의 지역사회 봉사부, 임동순 제물포 클럽 회장의 YMCA 봉사부라는 주제로 열띤 봉사부 발표 시간을 가졌다. 

 

제3부에서는 2024-25 총재 이. 취임식이 한국지역 사무총장인 장인성의 사회로 진행되었는데 박종안 한국지역 총재의 취임 총재 소개, 취임 선서, 취임 선포, 지구기, 의사봉, 만국기, 취임패 등의 인수인계가 있었으며 이강인 신임 총재의 취임사, 한국지역 박종안 총재의 격려사, 유정복 인천시장의 영상 축사, 조성일 인천 YMCA 회장의 축사, 이강인 총재의 시상 및 YMCA 봉사금 전달 2024-2025 정책 발표, 사회자의 광고, 와이즈멘 노래를 끝으로 폐회 선언을 하였다.

 

매일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전옥자 이임 총재는 그동안의 소외를 묻는 질문에 나름대로 인천지역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다며 새로 취임하는 이강인 신임 총재가 한국 인천지구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노력해줄 것으로 믿기 때문에 마음이 홀가분하다고 전했다.

 

또한, 국제와이즈멘은 어떤 단체냐는 질문에는 '젊어서는 YMCA를 통해서 지역사회에 봉사를 하고 청년의 꿈을 키워주고 장년이되어서는 와이즈멘을 통해서 구제적으로 봉사하는 단체'인데 특히 '청소년에게 꿈을 주고 교양, 봉사, 친교로 보다 나은 세계를 만들어 가는데 일조' 하고 있으며 본인이 임기 동안  슬로건을 '비전과 내실을 함께하는 와이즈멘'이라는 프로그램을 가지고 그동안 열심히 일해왔다고 힘주어 말했다.

 

조성일과이강인5.jpg

                  ▲ 左이강인 한국 인천지구 신임 총재 右조성일 인천 YMCA 회장

 

4명6.jpg

  ▲ 右측 첫째 임한태 한국 인천지구 사무총장

 

전옥자 총재는 인천 가좌동에서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후 생활과 여성들의 행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주간보호와 방문요양 사업인 삼성 주. 야간 보호센터 및 방문요양을 한다고 밝혔다. (문의 032)577-5940, 032)573-3522)

 

서울대학교 출신인 이강인 신임 총재는 인터뷰에서 소감을 묻는 질문에  양적인 성장과 더불어 질적인 성장이 필요하고 마음이 무거운데 옛날의 영광도 재현하며 변화된 시대 상황에 국제적인 문제를 해결하는 데 자체 교육과 캠페인을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임기 동안 최고로 목표는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와이즈멘은 출발 자체가 YMCA를 적극적으로 돕는 클럽인데 YMCA가 발전해야 와이즈멘이  발전하고 와이즈멘이 발전해야 YMCA도 발전하기 때문에 이런 선순환적인 구조를 만드는 데 임기 동안 적극적으로 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인천 YMCA를 이끌고 있는 조성일 YMCA 회장은 매일뉴스와의 즉석 인터뷰에서 YMCA를 소개 해달라는 질문에 인터뷰 내내 밝은 미소를 띠며 YMCA는 'Young Men's Christian Association'의 약자인데  기독교 청년회로 각 도시마다 한 군데씩 해서 한국에는 68군데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인천에는 코로나 전에는 회원이 8000~9000여 명이 활동하였으나 지금은 코로나로 많이 줄어 2000~30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와이즈멘 회원들께 한 말씀 부탁드린다는 말씀에는 항상 고마움을 잊지 않고 있다며 같이 손잡고 지역사회 발전에 같이 노력하자며 현재 한국에 시민단체가 많지만 "YMCA는 세계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시민단체"라며 ymca를 잊지 말고 적극적으로 성원해달라고 말했다.

 

단사7.jpg

 

YMCA(Young Men's Christian Association)란?

한국기독교청년회는 일제강점기 민족 근대화와 독립운동에 가정 앞장 섰던 가장 오래된 시민단체 중 하나이다. 100년이 넘는 긴 역사를 지나면서 부침도 있었지만 시대의 흐름에 맞는 사회 공익 단체 본연의 노선을 걷고 있다. 

조종현 기자 maeilnewstv0707@naver.com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19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4차 한국인천지구대회 2024-2025 총재 이.취임식 성황리에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