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피플人
Home >  피플人  >  부고

실시간뉴스

실시간 부고 기사

  • [속보]베트남 공산당보 총서기장님 서거 통보
    [매일뉴스=베트남] 이명수 기자 = 베트남 권력 서열 1위인 응우옌 푸 쫑 공산당 서기장이 향년 80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19일(현지시간) 베트남 관영 매체는 의료진을 인용해 쫑 서기장이 노환과 심각한 질환으로 이날 오후 별세했다고 보도했다. 구체적인 질환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쫑 서기장은 최근 몇 달 동안 건강상의 이유로 최고위급 회의에 몇 차례 불참했다. 베트남 공산당 정치국은 앞서 쫑 서기장이 치료에 집중하기 위해 럼 국가주석이 서기장의 업무를 대행한다고 밝혔다.
    • 종합뉴스
    • 국제
    • 국제일반
    2024-07-19
  • 이춘석 前 국가대표팀 코치 별세
    [매일뉴스] 본프레레 감독 시절 국가대표팀 코치를 역임했던 이춘석 前 서울노원유나이티드 감독이 6월 3일 별세했다. 향년 65세. 빈소는 서울 을지로에 있는 국립중앙의료원 장례식장 302호실이며, 발인은 5일 새벽이다. 경기도 용인 출신으로 안양공고와 연세대에서 공격수로 뛰었던 고인은 대우 로얄즈에 입단해 1980년대 중반까지 활약했다. 특히 1983년 프로축구 출범일 열렸던 포항제철과의 경기에서 대우 로얄즈의 K리그 첫 득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개막전부터 4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프로축구 초반 인기 돌풍의 견인차 역할을 했던 이춘석은 프로축구 첫해 베스트 일레븐에 뽑혔다. 이듬해 상무에 입단했던 고인은 대우 로얄즈에 복귀한 후 1987년 대우의 K리그 우승을 마지막으로 28세의 이른 나이에 선수 생활을 마감했다. 모교인 연세대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이춘석은 이후 대우 로얄즈와 안양 LG에서 코치를, 거제고에서는 감독을 역임했다. 1991년 대우, 2000년 안양LG 코치로 있을 때는 팀의 K리그 우승에 기여하기도 했다. 2004년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이 한국대표팀 사령탑으로 부임하자 대한축구협회에 의해 코치로 선임돼 그해 아시안컵과 2006 독일 월드컵 최종예선까지 치렀다. 이후 대월중, 포천시민축구단 U-18 감독을 거쳐, 지난해에는 K4리그의 서울노원유나이티드 감독을 지냈다.
    • 스포츠
    • 스포츠종합
    2024-06-04
비밀번호 :